새언약 안식일 지키는 하나님의교회

 

 

 

 

 

 

 

 

 

 

하나님의교회에서는 새언약 안식일을 지킵니다.

세상 기독교에서 예배의 날로 지키고 있는 일요일예배는 지키지 않습니다.

그래서 세상의 일요일예배를 드리는 기독교에서는 하나님의교회를 이단시하고 비판하며 틀렸다고 합니다.

과연 하나님의교회에서 지키는 새언약 안식일이 잘못된것일까요? 틀린것일까요?

전혀 그렇지 않습니다.

새언약 안식일은 구약시대나 신약시대나 그리고 오늘날이나 변함없이 지켜져야 하는 하나님의 소중한 규례입니다.

 

 

그런 내용을 하나님의교회 패스티브닷컴에 올라온 한 내용을 통해서 함께 이해해볼까요?

 

하나님의교회 패스티브닷컴에서 영화 블러드다이아몬드를 통해서 세상에서 지키는 일요일예배가 얼마나 잘못된 것인지, 하나님의교회에서 지키는 새언약 안식일이 얼마나 소중한 것인지 잘 알려주시고 있습니다.

 

과연 일요일이 맞을지, 안식일이 맞을지 알아봅시다.

 

 

 

출처: 영화 '블러드 다이아몬드'

‘다이아몬드’ 하면 무엇이 가장 먼저 떠오르는가. 대부분이 ‘결혼 예물’이라고 답할 것이다. 보석의 황제라 전해지는 다이아몬드는 과거에 왕이나 귀족의 전유물이었으나 지금은 대중화되어 누구든지 다이아몬드를 구입할 수 있으며 또 많은 사람들이 그것을 갖기를 원한다.

그러나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가 주연한 ‘블러드 다이아몬드’라는 영화를 보면 생각이 바뀔지도 모른다. 아프리카 시에라리온 내전을 배경으로 한 이 영화는 다이아몬드에 엮인 피 묻은 실화를 재현했다.

<출처: 영화 블러드다이아몬드>


시에라리온의 부패한 정부에 대항하기 위해 만들어진 혁명연합전선 ‘RUF’. 그러나 이 단체도 시간이 지날수록 부조리한 모습을 보인다. 시에라리온의 풍부한 다이아몬드 자원을 놓고 정부군과 다투는 형국이 된 것이다. 이 과정에서 무고한 마을 사람들이 무차별적으로 살해되었고, 건장한 사내들은 다이아몬드 광산으로 끌려가 채굴작업을 했으며, 어린아이들은 반군으로 키워졌다.


 

다이아몬드 광산에서 채굴한 다이아몬드는 다시 전쟁에 쓸 무기를 사들이는 데 쓰여졌다. 사들인 무기는 그대로 반군이 된 아이들의 손에 쥐어져 희생을 치르게 했다. 강제 징집된 아이들은 마약에 중독되어 자신이 어떤 일을 하는지도 모른 채 사람을 죽였다. 그렇게 수많은 사람들의 피 값으로 교환된 다이아몬드는 결국 누군가의 손가락에 끼어진다.


 

그저 아름다운 보석으로만 생각했던 다이아몬드의 이면(裏面)에 이렇듯 잔인하고도 끔찍한 역사가 숨겨져 있었던 것이다. 교회에서 드리는 '일요일예배'에도 이 같은 이면이 존재한다.


 

안식일을 기억하여 거룩히 지키라 (출애굽기 20:8)


 

예수께서 그 자라나신 곳 나사렛에 이르사 안식일에 자기 규례대로 회당에 들어가사 (누가복음 4:16)


 

바울이 자기의 규례대로 저희에게로 들어가서 세 안식일에 성경을 가지고 강론하며 (사도행전 17:2)


 

구약에서부터 신약에 이르기까지 하나님께로부터 구원을 받았던 믿음의 선진들은 한결같이 안식일예배를 드렸다. 구원자이신 예수님께서도 안식일에 예배를 드리는 본을 보이셨다. 그러나 오늘날 가톨릭을 비롯한 수많은 교회들은 일요일에 예배를 본다. 공교롭게도 일요일예배는 성경에서 출처를 찾을 수 없다. 하나님의 법령이 아닌 사람이 만든 법이기 때문이다.


 

AD 321년 로마황제 콘스탄티누스는 “모든 재판관과 시민 그리고 기술자들은 존엄한 태양의 날에 쉬어야 한다”고 명령하며 한 주간의 첫날인 일요일을 휴일로 반포했다. 그리고 이날을 ‘태양의 날’ 즉 ‘Sunday’라고 이름 붙이며 안식일예배는 폐지시켰다. 교회는 하나님의 법을 버리고 콘스탄티누스의 법령을 받아들였다. 덕분에 수많은 태양신 신봉자들이 교회에서 인산인해를 이루는, 기이한 상황이 발생했다.


 

화려하고 반짝이는 다이아몬드에는 피와 죽음이라는 끔찍한 이면이 존재한다. 기독교의 예배일로 굳혀진 일요일예배는 ‘태양신’이라는 우상이 자리잡고 있다. 하나님과는 전혀 다른 이면이 숨어 있었던 것이다.


 

하나님의 계명은 버리고 다른 신을 숭배하던 예배일을 지키는 교회에 과연 구원이 있을까. 제아무리 20~30년이라는 신앙경력을 가지고 있더라도 태양신을 숭배하는 교회에는 구원의 약속이 없다. 훗날 신앙의 결과가 비극으로 끝나길 원치 않는다면, 우상숭배로 얼룩진 일요일예배의 실체를 잘 살펴보길 바란다.

 

 

 

<새언약 안식일 지키는 하나님의교회 - 패스티브 #다이아몬드의 이면>

 

 

Posted by 촉촉단비 트랙백 0 : 댓글 17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아기 자동차 2016.04.16 21:57 신고

    비극적인 결말
    너무 슬퍼요.
    우상숭배하고 있지는 않은 지 성경으로 믿음을 점검해요.

  2. addr | edit/del | reply 천사나래 2016.04.17 12:53 신고

    하나님의뜻을 올바르게 분별할줄 알고 실천하는 자녀 됩시다.

  3. addr | edit/del | reply 보매 2016.04.20 22:00 신고

    하나님의 뜻을 올바로 알고 지켜 하나님의 축복 받아요~~^^

  4. addr | edit/del | reply 에르모사 2016.04.20 23:54 신고

    성경대로 안식일 지키는 하나님의교회입니다~~^^

  5. addr | edit/del | reply 어서옵쇼 2016.04.23 13:35 신고

    하나님의 뜻..
    안식일...
    일요일이 아니라 토요일 안식일입니다.

  6. addr | edit/del | reply 미리내 2016.07.11 20:23

    하나님의 뜻을 바르게 알고 지키는게 얼마나 중요한 일인지 알것 같아요..

  7. addr | edit/del | reply 뚱이 2016.08.28 18:46

    하나님의 뜻을 제대로 알고 예배날을 지킬 수 있는 하나님의 자녀로 삼아 주심에 감사드립니다.^

  8. addr | edit/del | reply 뚱이 2016.09.16 20:12

    하나님께 예배드리는 날은 일곱째날 안식일 즉 토요일입니다.^^

  9. addr | edit/del | reply 꽃둥이 2016.09.18 23:40

    다이아몬드에 이면적인 모습과 일요일 예배의 이면적인 내용이 정말 비슷한 것 같습니다ㅜㅜ
    일요일 예배만 바라볼 것이 아니라 성경에 증거되어 있는 새언약 안식일을 지켜야 겠습니다!

  10. addr | edit/del | reply 루팡 2016.09.23 21:06

    이 시대 우리가 지켜야 할 계명은
    모세를 통해 세운 옛언약이 아닌
    예수님께서 세워주신 새언약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