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교회 시은좌에 올리는 향연 이라는 시집에 올라온 글입니다.

이 글은 읽으며 우리 어머니를 생각합니다.

나의 육체를 낳아주신 어머니

그리고 나의 영혼을 낳아주신 어머니하나님

어머니라는 이름은 언제나 마음을 울립니다.

육의 어머니께서 우리를 위해서 희생하시는 것은 우리 어머니하나님께서 쉼없이 우리를 위해 희생하시는 것을 그림자로 보여주는 것이지요

오늘 이 글을 통해서 육의어머니와 우리 영혼의 어머니하나님의 사랑을 가슴 깊이 새겨봅니다.

그리고 이제는 어머니의 기쁨이 되기 위해, 힘이 되어드리기 위해서 더욱 애쓸 지금 이후의 시간들을 생각해봅니다.

어머니 힘내세요~ 우리들이 있습니다.

 

 

 

자식 사랑

 

정안나

  

 

 

어둠도 잠든 새벽

 

닭 울음 시계 삼아

 

삶의 무게에 해진 신을 신으시는

 

어머니

 

  

집 앞 언덕길 보다

 

더 가파른 삶의 언덕을

 

자녀들을 태운 채

 

리어카를 끌고 올라가시던 어머니

 

  

남들 흔히 해주는 반찬조차

 

자식의 입에 넣어주지 못할 때면

 

아궁이 연기 핑계 삼아

 

홀로 눈물을 훔치셨습니다.

 

  

예쁜 새 옷 한 벌 사주지 못한 것이

 

까맣게 탄 심장의 한으로 남아

 

남몰래 부엌에서 가슴을 치며

 

한 섞인 눈물을 흘리셨습니다.

  

 

"잘 살아라.

 

너만 잘되면이 어머는 바랄 것이 없다."

 

  

암세포가 온몸을 파고들 때에도

 

오직 자식들 잘되기만을 염려하시던

 

어머니

  

 

암이라는 무서운 질병도

 

당신의 기억 속의 자식들만큼은

 

떼어 놓을 수 없나 봅니다.

  

 

죽음이라는 것 또한

 

당신의 심장에 박힌 자식 사랑은

 

도려낼 수 없나 봅니다.

 

  

오늘도 나지막이 들려옵니다.

 

"너만 잘되면 이 어미는 죽어도 여한이 없다."

  

 

-출처 : 시은좌에 올리는 향연

<어머니하나님을 전하는 하나님의교회>

 

 

 

Posted by 촉촉단비 트랙백 0 : 댓글 1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Bubble gum 2016.06.21 18:43 신고

    모든것을 내어주고도 부족하다하시는 것이 바로 어머니마음이죠~

  2. addr | edit/del | reply 그린더블 2016.06.21 19:00 신고

    어머니의 사랑이 고스란히 느껴지네요

  3. addr | edit/del | reply 세바스티 2016.06.21 21:58 신고

    어머니의 사랑을 통해 하늘어머니의 사랑을 깨닿습니다.

  4. addr | edit/del | reply luree 2016.06.22 07:36 신고

    너만 잘되면 이어미는 죽어도 여한이 없다ㅜㅜ

  5. addr | edit/del | reply 에르모사 2016.06.22 17:55 신고

    아~~너무 감동입니다~~

  6. addr | edit/del | reply 천사나래 2016.06.24 22:47 신고

    자녀를 향한 어머니의 사랑은 끝이 없네요.

  7. addr | edit/del | reply 보매 2016.07.01 01:09 신고

    자녀가 전부라시는 어머니의 끝없는 사랑....어찌 갚을수 있을지요...

 

하나님의교회에서 전하는 사랑의 메세지 -생각찬글

 

 

 

언제나 기분좋게 하는 글이 있습니다.

바로 하나님의교회 생각찬글입니다.

이리 치이고 저리 치이며 마음이 다칠때, 고단하고 힘들때, 우울한 마음이 들때...

우리에게 위로의 메세지를 던집니다.

그럴때 가만히 하나님의교회 생각찬글을 하나하나 읽어보면

마음이 저절로 편안해지는 것을 느끼게 됩니다.

그래서 전 하나님의교회 생각찬글의 광팬입니다.

 

함께 마음의 위로를, 생각의 그릇을 넓혀보아요^^

 

 

* 사랑은 명사가 아닌 동사라는 말이 있잖아요~

사랑은 쉬운것 같으면서도 어려운것 같구요~

사랑한다면 어떻게 해야하는지 생각해봅시다^^

 

 

 

 

<하나님의교회 생각찬글>

 

 

어떤가요?

사랑할때 우리의 마음가짐이 어떠해야할 지 조금은 알것 같나요?

서툰 사랑은 상대방을 다치게 할 수 있지만 희생과 배려가 밑바탕이 된다면

조금은 더 행복해지지 않을까 싶습니다.

 

 

 

 

 

 

 

Posted by 촉촉단비 트랙백 0 : 댓글 10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Bubble gum 2016.04.18 01:16 신고

    마음에 새겨 꼭 실천해야겠어요^^

  2. addr | edit/del | reply 유하민 2016.04.19 00:58 신고

    진정한 사랑을 할 수 있는 마음을 담아야 겠어요 ㅎㅎ

  3. addr | edit/del | reply 보매 2016.04.20 21:55 신고

    희생과 배려로 사랑을 실천하겠습니다~~^^

  4. addr | edit/del | reply 에르모사 2016.04.20 23:48 신고

    하지 말아야 할 사랑~~실천할께요^^

  5. addr | edit/del | reply 어서옵쇼 2016.04.23 13:34 신고

    사랑중에 제일은 주는 사랑인거 같습니다..
    계산하지 않는 사랑...